현재 회원님의 레벨은 교육 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19일sat
티커뉴스
뉴스홈 > 문화c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10월14일 16시28분 ]

풍성한 볼거리먹러리체험거리로 전국서 몰려온 관람객 탄성




강진만 생태공원 일원에서

 

이번 남도음식축제는 체험·참여 프로그램을 확대해 관람객이 대폭 늘고 남도음식에 대한 관심도를 크게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축제 이튿날인 13일 방문 차량이 강진만 생태숲 주차장 및 인근 주차장, 진입로, 농로 등을 가득 메웠고 축제장에서는 방문객 통화량 폭주로 일시적인 통신장애 현상이 벌어질 정도로 많은 관광객이 몰렸다.

 

22개 시군 전시관 별미방에서는 명인들이 음식 만드는 방법을 직접 시연하고, 체험 참여자들에게도 재료를 나눠줘 만들어보는 프로그램을 운영해 인기를 끌었다.

 

특히 축제 기간 외국인 방문도 눈길을 끌었다. 태국에서 왔다는 친야(38)와 친구들 3명은 남도음식을 접해보는 색다른 체험이었다며 즐거워했다.

 

전라도 정도 천년을 맞아 마련한 1천인의 오찬초대는 현장접수에서 50m 이상 줄을 서 접수하는 진풍경을 만들어내기도 했다. 명인들이 만들어내는 남도밥상 한상차림을 받아본 관람객은 역시 남도음식이 최고라는 감탄사를 연발했다.

 

야간 프로그램을 대폭 확대해 축제를 한층 젊어지게 하고 수도권, 광주 등 외지 관람객 증가와 함께 체류형 축제로 발돋움시켰다. 청소년페스티벌, 남도음식 난타, EDM 파티로 관심을 끌고, 강진만 생태숲에서 밤하늘을 수놓은 멀티미디어 레이저쇼는 보는 이들의 어깨를 들썩이게 했다.

 

현대적 감각으로 재구성한 주제관, 명인관, 시군관은 남도음식의 품격을 한 단계 더 높였다는 평을 받았다. 대구에서 온 방문객은 본인의 불로그에 남도음식문화큰잔치 이건 음식이 아니라 예술이야란 제목으로 전시관 모습을 조목조목 사진으로 소개하기도 했다.

 

축제 기간 중 운영한 특산품 판매장과 피크닉홀도 관람객이 몰리면서 성시를 이루면서 참여 업체 소득 증가에도 많은 기여를 했다. 축제장 인근인 강진읍내 숙박업소도 축제 기간 중 대부분 만실이었다.

 

박우육 전라남도 관광과장은 이번 축제로 자타가 인정하는 명품 남도음식을 많은 분들이 함께 맛보고 즐기면서 그 가치를 확인하는 기회를 갖게 됐다앞으로 남도음식을 전남 관광을 더 풍성하게 하는 자원으로 상품화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도에서 퍼지는 맛의 울림이라는 주제로 열린 제25회 남도음식문화큰잔치가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로 가득한 남도음식의 우수성을 전국에 알리며 14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고경석기자
올려 0 내려 0
고경석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담양 유당갤러리 환경보도사진전 개막 (2019-03-24 13:51:46)
담양 성암캠핑장 환경체험 가족캠프 성료 (2018-07-30 15:47:25)
정읍 호남중학생 140명 환경교...
고창남초교,전남자연환경연수원...
담양 갤러리 아트14 국제전시 ...
해남제일중, 전남자연환경연수...
전라남도 환경교육 활성화 워크...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개막
전남도, 7월 전통주에 담양 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