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회원님의 레벨은 교육 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8월24일sat
티커뉴스
뉴스홈 > 환경E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10월29일 13시37분 ]



국립생물자원관, 1019~21일 전국 주요습지 80곳에 오리·기러기류 등 겨울철새 176455,101마리 도래 확인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올해 1019일부터 21일까지 전국의 주요습지 80곳을 대상으로 조류 동시센서스(이하 동시센서스)를 실시한 결과, 176455,101마리의 겨울철새가 도래한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조류 동시센서스: 전국 주요 습지의 철새도래지에서 개체수를 동시에 실시하는 조사

 

종별로는 쇠기러기(158,053마리), 큰기러기(103,137마리), 흰뺨검둥오리(33,995마리)의 순으로 관찰됐으며, 지역별로는 간월호(112,876마리), 철원평야(77,656마리), 시화호(49,575마리), 부남호(37,195마리)의 순으로 많이 도래한 것이 확인됐다.

지난해 10월에 동일 지역을 대상으로 실시한 동시센서스 결과와 비교할 때 전체 개체수는 382,919마리에서 약 1.2배가 증가했다.

지역적으로는 지난해 10월과 비슷하게 경기, 강원, 충남 등 한반도 중부지방에 집중적으로 겨울철새가 도래했다. 월동 초기에는 중부지방에 겨울철새가 더 많이 도래하는 양상을 보인 것이다.

 

이병윤 국립생물자원관 생물자원연구부장은 "이번 조사결과를 관계기관에 제공하고 철새정보시스템(http://species.nibr.go.kr/bird)에 게재해 조류인플루엔자(AI) 예찰 및 농가 방역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국립생물자원관은 겨울 철새들이 본격적으로 도래하는 10월 중순부터 3월 말까지 철새 분포와 이동 현황을 조사하고, 철새정보시스템을 통해 관계기관에 분석결과를 제공하고 있다.

/고경석기자

올려 0 내려 0
고경석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산강 보 완전개방 후 4대강 중 가장 넓은 모래톱·수변공간 나타나 (2018-12-08 17:11:49)
강원(5개군), 연천군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추진 (2018-10-01 20:58:29)
전라남도 환경교육 활성화 워크...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개막
전남도, 7월 전통주에 담양 죽...
마한사회와 백제의 유입 세미나
여수 신기초, 전남자연환경연수...
환경판화 오정하 작가 첫 개인...
담양군청소년수련원‘전북 FF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