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5월29일fri
티커뉴스
뉴스홈 > 네트웍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10월23일 11시18분 ]






농업 분야 최고 영예유기농 발아 오색미 생산 등 지역공동체와 공생

 

전라남도는 곡성 이동현 농업회사 법인 미실란 대표이사가 UN식량농업기구(FAO) 아태지역사무소가 주관하는 ‘2019 모범 농민에 선정돼 표창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UN식량농업기구는 세계 식량의 날인 1016일을 맞아 매년 3~5개 국가의 모범농민을 선정해 표창하고 있다.

 

이동현 대표는 2010년 이현찬 한국농수산대학총동문회장, 2015년 김원석 들녘경영체 전국협의회장에 이어 우리나라에서 세번째 수상자가 됐다.

 

‘2019 세계 식량의 날 아태지역 기념식UN식량농업기구의 연중 가장 큰 이벤트로 지난 18일 태국 방콕에 있는 FAO 아태지역사무소에서 열렸다. 한복을 알리고 우리 농업의 가치도 알릴 수 있었던 이 자리에서 이 대표는 태국 방콕 FAO 아태지역사무소 대표로부터 모범농민상을 수여받았다.

 

이 대표는 “UN식량농업기구 아태본부 대표와 부대표 등은 지금까지 미실란에서 해온 일들에 대해 설명 듣고, ‘지속가능한 농업과 농촌의 혁신적 모델 같다면서 관심을 많이 보였다이번 수상 영광을 미실란 가족과 미실란 제품을 구매해주는 고객, 그 밖에 미실란을 사랑해준 모든 분들과 함께 나누고 싶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서울대학교 농생물학과를 졸업한 뒤 일본 규슈대학교에서 생물자원개발관리학 박사학위를 받고 2003년 귀국한 뒤 이듬해 9월 순천대 연구실에서 농업회사법인 미실란을 창업했다. 미실란은 아름다운 사람들이 희망의 열매를 꽃피우는 곳이란 뜻이다.

 

20055월 곡성의 한 폐교를 인수해 부인 남근숙 씨와 함께 미실란을 운영, 유기농 발아 현미인 오색미 등을 생산하고 있다. 오색미는 국내 여러 기관에서 최고 품질을 인정받은 발아현미, 발아찹쌀현미, 발아적미, 발아흑미, 발아녹미 등이다. 미실란 밥카페 ()하다등을 운영하고, 매년 작은 들판 음악회등을 주관하면서 지역공동체와 공생을 모색하고 있다.

 

홍석봉 전라남도 식량원예과장은 농업 분야 세계 최고상을 수상한 이 대표가 자랑스럽다앞으로도 모범농민상을 수상할 여러 농업인이 배출되도록 많은 관심을 갖고 지원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고경석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소방, 코로나19 전통시장 살리기 동참 (2020-02-20 13:14:38)
전남산림자원연구소, 동백 6차산업화 잰걸음 (2018-02-20 13:38:09)
녹색전환 촉진을 위한 국민 환...
호남권 대학교수·총학생회, 방...
배출권거래제 대상업체, 온실가...
한려해상 홍도 괭이갈매기 산란...
영국서 들여온 멸종위기 Ⅰ급 ...
국립생태원, 300년 넘은 올리브...
세계 펭귄의 날, 세상의 모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