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9월26일sat
티커뉴스
뉴스홈 > 문화c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12월13일 10시21분 ]


전남도는 문화재청의 ‘2019년 문화재 돌봄사업전국 수행평가에서 전남 문화재 돌봄사업 수행단체인 ()문화재예방관리센터가 6년 연속 전국 최우수단체로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최근 5개월 동안 문화재청과 외부 전문가에 의해 진행된 전국 17개 광역시도 문화재 돌봄사업 수행평가는 사무행정, 현장활동 등의 지표를 기준으로 시행됐다. 전라남도 문화재 돌봄사업은 모든 부분에서 최고 점수를 받아 전국 최우수 돌봄 단체로 선정돼 문화재청장 표창을 받았다.

 

그동안 전라남도와 ()문화재예방관리센터는 문화재 돌봄사업에서 독보적 지위를 구축하고, 다른 시도의 돌봄사업을 육성발전시키는데 지대한 공헌을 했다.

 

사업 초기부터 문화재 돌봄사업 운용 매뉴얼을 제작해 돌봄사업 운용 방법을 표준화했다. 또 문화재 예방 관리사업의 고도화를 위해 전문화, 체계화, 표준화, 3대 목표를 제시해 전국 돌봄사업을 단일한 시스템으로 구축했다.

 

특히 문화재관리(수리)이력제를 전국 최초로 실시해 문화재 수리 내력 부재로 생기는 원형 보존의 오류를 줄이고, 문화재가 언제 어떻게 관리됐는지 한눈에 알 수 있도록 DB화 했다.

 

문화재 돌범사업은 문화재의 원형 보존을 위한 예방적 활동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목적으로 2009년 전라남도가 문화재청에 제안해 전국으로 확대된 사업이다. 한 번 훼손된 문화재는 다시 원형으로 돌이킬 수 없다는 인식을 토대로 문화재 훼손을 예방하고, 사후 보수복원에 따른 막대한 국가예산 낭비를 줄이는 효과가 있다. 전남 22개 시군에 분포한 문화재 769개소에 대해 상시적 관리활동을 하고 있다.

 

전남도는 지속적인 문화재돌봄사업시행을 통해 관리가 어렵거나 관리 사각지대에 있는 문화재를 선제적으로 보호하고, 주변 환경을 개선해 문화유산의 가치를 높이고 있다. 이와함께 도민의 문화유산 향유권을 신장하고, 문화재 관련 일자리도 늘릴 계획이다.

/고경석기자

올려 0 내려 0
고경석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현장의 눈빛’ 광주·전남 보도사진전 19일 개막 (2020-02-20 12:38:21)
담양 갤러리 아트14 국제전시 참가 (2019-09-10 10:39:29)
전남도, ‘식품명인·남도미향...
전남도,무안국제공항 ‘글로벌 ...
한전공대 정상개교…교사 확보 ...
가의도 등 태안해안 섬 4곳의 ...
환경분야 취업상담은 온라인으...
북한에만 자생하는 별꽃속 2종,...
분리배출 방법 중심으로 바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