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5월29일fri
티커뉴스
뉴스홈 > 환경E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4월20일 11시45분 ]

국립공원공단, 국민 천여 명 대상 깃대종 인지도조사 결과 발표

동물은 하늘다람쥐·반달가슴곰, 식물은 소나무·금강초롱꽃 순으로 선호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이사장 권경업)'깃대종 대국민 인지도'를 조사한 결과, 국민이 가장 선호하는 국립공원 깃대종은 '하늘다람쥐''소나무'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깃대종이란 특정지역의 생태·지리·문화적 특성을 반영하는 상징적인 야생 동식물을 뜻한다. 국립공원공단은 2007년부터 21개 국립공원을 대상으로 총 41종의 야생 동·식물을 깃대종으로 지정하여 관리하고 있다.

이번 조사는 국립공원공단이 지난해 10월부터 2주간 국립공원을 방문한 탐방객 1,096명을 대상으로 현장 설문을 수행한 결과다.

인지도조사에는 설문조사와 거대자료(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국립공원 깃대종의 현황진단과 인지도 향상 연구내용을 담고 있다.

 

설문 항목은 국민들의 깃대종 종별 호감도, 깃대종 인지 여부와 지정 효과 등을 확인하는 내용으로 구성되었다.

설문 결과, 호감도가 높은 깃대종 동물은 하늘다람쥐(속리산), 반달가슴곰(지리산), 수달(무등산) 순이며, 식물은 소나무(경주), 금강초롱꽃(치악산), 구상나무(덕유산) 순으로 나타났다.

해당 통계는 호감도를 1~3순위까지 질문한 후 합산한 것으로, 깃대종 동물 1순위 호감도는 반달가슴곰이 가장 높았으나 합산 점수는 하늘다람쥐가 높게 나타났다.

한편, 국립공원의 깃대종 선정·관리에 대한 인지도는 40.1%, 지난 2013년 실시한 설문결과와 비교해 14.7%P 상승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국립공원공단은 국민들의 깃대종 인지도 향상을 위해 캐릭터 개발, 애니메이션·증강현실(AR) 게임 제작, 조형물 설치 등 홍보활동도 지속 추진하고 있다.

오장근 국립공원공단 국립공원연구원장은 "이번 조사 결과는 깃대종을 통한 효과적인 자연보전정책 기반자료로 활용될 것"이라며, "다양한 자연보전 활동에 깃대종이 적극 활용될 수 있도록 관련 연구를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고경석기자

올려 0 내려 0
고경석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집에서 만나요, 다양한 생태정보…국립생태원 온라인 개원 (2020-04-20 11:50:55)
택배 종이상자, 올바른 분리배출 위해 업계와 맞손 (2020-04-09 11:52:37)
녹색전환 촉진을 위한 국민 환...
호남권 대학교수·총학생회, 방...
배출권거래제 대상업체, 온실가...
한려해상 홍도 괭이갈매기 산란...
영국서 들여온 멸종위기 Ⅰ급 ...
국립생태원, 300년 넘은 올리브...
세계 펭귄의 날, 세상의 모든 ...